강신숙 수협은행장, '네바퀴론' 현장중심 소통경영 시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신숙 수협은행장(사진 앞줄 가운데)이 지난 2일, 부산광역시를 찾아 부산경남광역본부 산하 임직원들을 초청해 만찬을 함께 하는 '찾아가는 현장경영'에서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Sh수협은행
강신숙 Sh수협은행장이 '네 바퀴론'을 앞세워 자율·책임경영 실천을 강조하며 임직원들을 격려하는 소통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수협은행은 지난 2일 강 행장이 부산광역시를 찾아 부산경남광역본부 산하 임직원들을 초청해 만찬을 함께 하는 '찾아가는 현장경영'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찾아가는 현장경영은 지난달 28일 제주지역에 이어 두 번째로, 평소 은행장과의 직접 소통이 어려운 지방영업점 중심으로 진행한다.

강 행장은 이 자리에서 임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한편, 2023년 경영 목표와 자신의 경영 철학을 공유했다.

논어의 한 구절인 '군군신신부부자자(君君臣臣父父子子)'를 인용하며 직원들에게 '네 바퀴론'을 강조했다. 네 바퀴론이란 '자동차가 전진하기 위해서는 네 개의 바퀴가 안정적으로 제 역할을 해야 한다'는 의미로 임직원들에게 각자의 자리에서 맡은 바 본분에 충실해 자율·책임 경영을 실천하자는 당부를 담았다.

강 행장은 이어 "안정적 수익 기반을 마련해 자생력을 갖춘 은행으로 성장하고 협동조합은행의 정체성을 실현하자"는 경영 목표를 공유하며 "공정한 평가와 보상을 강화하고 조직 체계와 인력 운영의 혁신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강 행장은 앞으로도 지방영업점 활성화와 임직원 격려를 위해 지방영업점 중심의 '찾아가는 현장경영' 행보를 이어갈 계획이다.
 

이남의
이남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0.36하락 24.9312:33 12/01
  • 코스닥 : 827.98하락 3.712:33 12/01
  • 원달러 : 1305.60상승 15.612:33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2:33 12/01
  • 금 : 2057.20하락 9.912:33 12/01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