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팜 "발작 감지 웨어러블 기기, 뇌전증 관리에 효율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바이오팜이 개발한 다중 생체신호 기반 웨어러블 디바이스 제로 와이어드TM이 뇌전증 관리에 효율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사진=SK바이오팜
SK바이오팜이 자체 개발한 다중 생체신호 기반 웨어러블 디바이스 '제로 와이어드TM'의 연구결과가 소개됐다. 제로 와이어드TM은 스마트폰에 유선으로 연결해 뇌파, 심전도, 움직임 등 복합 생체신호를 측정할 수 있는 기기다.

5일 SK바이오팜에 따르면 분당서울대병원은 지난 2일(현지시각) 미국 테네시주 내슈빌에서 열린 미국 뇌전증학회(AES2022) 연례회의에 참석해 뇌전증 증상 모니터링에 대한 선행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SK바이오팜이 자체 개발한 다중 생체신호 기반 웨어러블 디바이스를 이용한 첫 번째 연구사례다.

김헌민 분당서울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는 AES2022에서 제로 와이어드TM을 이용해 3723시간 동안 수집한 1686건의 발작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뇌전증 발작 감지에 유의미한 효과를 내놓을 가능성을 확인했다. 김 교수는 환자와 보호자의 증언에 의존해야 했던 기존 뇌전증 발작 기록 방식과 달리 데이터를 기반으로 효율적이고 정확하게 뇌전증을 관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개했다.

김 교수 연구팀은 제로 와이어드TM을 이용해 뇌전증 환자 14명(9~27세)을 대상으로 2021년 3월11일부터 지난 3월10일까지 환자들의 발작 데이터를 수집했다. 제로 와이어드TM은 8시간 이상 연속 뇌파를 측정할 수 있고 수집한 데이터를 서버로 실시간 전송할 수 있다. 김 교수는 연구에 참여한 대부분의 환자가 별다른 불편함 없이 한 달 이상 제로 와이어드TM을 착용했다고 밝혔다.

SK바이오팜은 추가 임상 검증을 통해 제로 와이어드TM을 인공지능(AI) 기반 뇌전증 발작 감지·예측 의료기기로 개발할 계획이다. 제로 와이어드TM은 최근 CES2023에서 혁신상을 수상했다.
 

  • 0%
  • 0%
  • 코스피 : 2514.95상승 9.9418:05 12/04
  • 코스닥 : 828.52상승 1.2818:05 12/04
  • 원달러 : 1304.00하락 1.818:05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4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4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