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숙 한미약품 회장, '자랑스러운 한미인' 2명 골드바 수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6일 한미약품 본사에서 열린 '제3회 자랑스러운 한미인상' 시상식에서 수상자인 엄태인 바이오공정개발팀 파트리더(왼쪽)와 김상종 대외협력팀 팀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한미약품
한미약품그룹은 최근 한미약품 본사에서 열린 '제3회 자랑스러운 한미인상' 수상자에 김상종 대외협력팀 팀장과 엄태인 바이오공정개발팀 파트리더가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한미인상 수상자에게는 사진?조형?건축예술 분야에서 명성을 쌓은 고명근 작가가 제작한 상패와 함께 송영숙 한미약품그룹 회장이 사재로 마련한 골드바를 수여했다.

자랑스러운 한미인상은 창조와 혁신, 도전 정신을 바탕으로 우수한 성과를 창출한 직원을 선정해 포상하겠다는 송 회장의 의지로 2020년 제정됐다.

올해 수상자인 김 팀장은 한미약품 신약과 신제품의 신속한 건강보험 급여 등재를 이끌어냈고 팀 내에서 합리적 리더십을 발휘해 우수한 조직 관리 성과를 창출했다. 대외적으로는 공정한 제약유통과 경쟁 환경을 만들기 위한 정책 마련 분위기 조성에도 기여했다.

엄 파트리더는 평택 바이오플랜트 실사에 대한 성공적 대응과 BLA(바이오의약품 허가심사)에 필요한 과학기반 문서 작성을 통해 롤론티스 미국 식품의약국(FDA) 시판허가를 견인했다. 특히 롤론티스 공정 최적화 프로세스 구축의 핵심 참여자로서 생산 수율을 크게 끌어올렸으며 이를 통해 제품 가치를 높인 공로를 인정받았다.

송 회장은 "한해 동안 묵묵히 자신의 소임을 다하며 글로벌 한미와 제약강국 도약을 위한 회사의 담대한 여정에 앞장 선 직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지용준
지용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산업2부 제약바이오팀 지용준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