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약품, 과민성방광 치료제 베오바정 심포지엄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일약품이 지난 1월 출시한 과민성방광 치료제 베오바정의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 지난 1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호텔에서 베오바정 출시 기념 심포지엄이 열렸다. /사진=제일약품
제일약품이 지난 1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호텔에서 과민성방광 치료제 베오바정(성분 비베그론)50mg 출시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에서 베오바정에 대한 글로벌 주요 임상 시험 현황, 가교 임상 시험 결과, 기존 β3-아드레날린수용체 작용제와 차별점 등을 소개했다.

베오바정은 β3-아드레날린수용체 작용제에 작용해 교감신경 수용체를 선택적으로 활성화하는 방식으로 방광 배뇨근을 이완시킨다. 이를 통해 빈뇨(하루에 8회 이상 소변을 보는 것)와 절박뇨(소변을 참을 수 없게 요의를 느끼는 것), 절박성 요실금(절박뇨 때문에 자신도 모르게 소변을 보는 것) 등의 증상을 개선한다는 설명이다.

현재 시판 중인 β3-아드레날린수용체 작용제는 비베그론과 미라베그론 성분밖에 없다. 비베그론의 β3수용체에 대한 최대 반응률은 99.2%로 미라베그론 80.4%보다 높다.

제일약품에 따르면 비베그론은 β1과 β2 수용체보다 β3수용체에 선택적으로 작용할 확률이 9000배가 넘는다. β1과 β2 수용체에 대한 자극이 적어 심혈관계 부작용 발생 위험도 낮다. 다른 약물과 상호 작용에도 부작용 발생 위험이 낮아 간장과 신장 환자에게도 투여할 수 있다.

이규성 삼성서울병원 비뇨의학과 교수는 "베오바정은 국내에 도입되는 새로운 성분의 약물로 증상에 대한 우수한 개선 효과와 낮은 이상반응 발현율로 국내 과민성방광 환자에게 양질의 치료효과를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원혜림 제일약품 베오바정PM은 "비베그론 성분의 베오바정은 환자들의 과민성방광 치료 효과를 높이면서 변비나 입마름 등의 부작용 증상을 낮춘 약물이다"며 "신속한 공급을 통해 보다 많은 환자들의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제일약품은 일본 제약사 교린제약으로부터 베오바정의 국내 독점 제조 및 판매권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베오바정의 품목허가를 받은 이후 지난 1월 출시했다.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