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에 GM 회장도 '엄지 척'… 국내 출시 언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선적 중인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사진제공=GM
메리 바라 GM 회장이 쉐보레의 첫 번째 크로스오버 모델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국내 성공을 자신했다.

메리 바라 회장은 "직접 경험한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운전의 즐거움을 느끼게 해주는 차종이었다"며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합리적인 가격은 물론, 뛰어난 안전품목과 탁월한 연비까지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바라 회장은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미국 시장에서 이미 엄청난 수요와 함께 고객들의 뜨거운 반응 이어지고 있고 이는 한국에서도 마찬가지일 것이라고 확신한다"며 "트랙스는 한국과 미국에 있는 우리 GM 팀들의 긴밀한 협력의 결과물이며 이것은 시작에 불과하다"고 덧붙였다.

GM의 글로벌 차 포트폴리오에서 크로스오버 부분을 책임지는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지난해 10월, 북미 시장에서 먼저 공개됐다.

GM은 트랙스 크로스오버에 대한 폭발적인 글로벌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2분기까지 창원과 부평공장을 최대 역량으로 가동, 생산량을 늘리고 있다. 특히 지난 2월에는 글로벌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약 6000여대 규모 선적을 마쳤다.

쉐보레는 트랙스 크로스오버 출시로 콤팩트 세그먼트 시장에서 SUV 모델인 트레일블레이저와 함께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선택지를 제시할 수 있게 됐다. 쉐보레는 사륜구동 시스템과 터프한 매력을 강조한 트레일블레이저로 정통 SUV 시장을 공략하면서 세련미와 다재다능함을 내세운 트랙스 크로스오버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다.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출시 행사는 오는 22일 열린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85.52상승 26.7118:05 05/30
  • 코스닥 : 851.50상승 8.2718:05 05/30
  • 원달러 : 1324.90상승 0.418:05 05/30
  • 두바이유 : 76.23상승 0.918:05 05/30
  • 금 : 1944.30상승 0.618:05 05/30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권익위 전현희, 코인·선관위 특혜 등 긴급 현안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함용일 부원장 '불공정거래 조사역량 강화'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