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사라지고 싶었다"… 고은아, 연예계 은퇴 고민한 사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고은아가 연예계 은퇴 당시 심정에 대해 토로했다. /사진=TV조선 '건강한집' 캡처
배우 고은아가 과거 연예계를 떠났을 당시 심정에 대해 밝혔다.

지난 20일 TV조선 '건강한집'에는 배우 고은아와 어머니 한성숙 씨가 출연했다. 이날 고은아는 연예계를 데뷔했을 당시인 17세 시절을 떠올렸다.

고은아는 "가진 게 없어 엄마랑 작은 단칸방에서 지냈다"며 "엄마도 고생을 많이 했다"고 밝혔다. 이에 한성숙 씨는 "뒷받침 되어줄게 있으면 여유가 있었을텐데"라며 "시골에서 올라와 악바리처럼 버텼다"라고 말했다. 그는 "딸이 자는 것만 봐도 마음이 아프더라"며 당시 심경을 토로했다.

고은아는 휴식기를 가졌을 당시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그는 "그냥 사라지고 싶었다"며 "그 당시에 정신적으로나 금전적으로 다 힘들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그러다 보니 은퇴를 결심하고 혼자 은퇴를 했다"며 "회사를 나오고 2년 동안 쉬었다"고 말했다.

당시 심정에 대해 한성숙 씨는 "지금은 소강상태지만 분명히 뜰 수 있는 날이 올꺼다 생각했다"며 "그렇게 응원밖에 할 수 없었다"고 밝혔다.

지난 2004년 CF 스타로 연예계에 데뷔한 고은아는 배우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그러나 극심한 슬럼프로 연예계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지난 2020년부터 남동생 가수 미르와 함께 유튜브 활동을 시작하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 33%
  • 67%
  • 코스피 : 2577.12하락 8.418:05 05/31
  • 코스닥 : 856.94상승 5.4418:05 05/31
  • 원달러 : 1327.20상승 2.318:05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18:05 05/31
  • 금 : 1982.10상승 518:05 05/31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