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현진영, 첫 등장부터 눈물 흘린 까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진영 부부의 사연이 공개된다. /사진제공='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가수 현진영이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 첫 등장부터 눈물을 흘려 관심이 쏠린다.

25일 밤 9시25분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2)에서는 가수 현진영과 배우 오서운 부부의 첫 살림 스토리가 공개된다.

이날 현진영은 이사 3개월째임에도 정리가 되지 않은 방안에서 노래만 부르는가 하면 군것질거리를 입에서 떼지 못하는 아이 같이 철없는 모습을 보이자 아내 오서운이 대신 정리를 해주겠다며 청소에 나섰지만 실패한다.

현진영은 아내가 버리려는 낡은 노트에 대해 "이건 네가 나 정신 병원 보냈을 때 적었던 것"이라며 과거를 언급했다. 그러면서 "안 그래도 어릴 때 사고를 쳐서 꼬리표가 달려있는데 정신병원 꼬리표까지 달고는 못 산다"며 거부했지만 "그럼 더이상 못 만나겠다"는 아내의 단호한 태도에 결국 입원 치료를 받았다고 한다.

그런 가운데 갑자기 눈물샘이 터진 현진영에 대해 오서운은 "왜 우느냐"고 반문한다.

이 부부의 사연은 이날 밤 공개된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