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방문한 팀 쿡 "애플과 중국은 공생 관계였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을 방문한 팀 쿡 애플 CEO의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 /사진=로이터
중국을 방문 중인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의 발언이 화제다. 팀 쿡 CEO의 중국 방문은 애플 생산기지를 중국 밖으로 옮기려는 가운데 이뤄져서 더욱 주목받았다.

26일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팀 쿡 CEO는 중국 발전고위급포럼(이하 발전포럼) 참석차 베이징을 방문한 자리에서 "(애플과 중국은) 서로에게 이익이 되는 공생하는 종류의 관계였다"고 언급했다.

지난해 애플은 아이폰 최대 생산 기지인 폭스콘 중국 정저우 공장이 중국의 제로 코로나 정책으로 생산에 차질이 빚어지면서 매출에 타격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첨단 기술 부품에 대한 미국 정부의 수출 규제도 애플의 공급망 불안을 가중시키는 요소다.

전날 팀 쿡 CEO는 베이징 내 애플스토어를 방문하기도 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8:05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8:05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8:0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8:05 06/01
  • 금 : 1982.10상승 518:05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