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안중근 의사 동양평화의 꿈 절실…굴종 외교 바로잡겠다"

"외세에 끌려 다니는 한 평화도, 번영도 이룰 수 없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뉴스1 ⓒ News1 조민주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뉴스1 ⓒ News1 조민주 기자


(서울=뉴스1) 김경민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6일 "안중근 의사께서 남긴 '동양평화'의 꿈이 어느 때보다 절실히 필요하다"며 "한반도를 진영 대결의 장으로 몰아넣는 윤석열 정부의 굴종 외교를 바로잡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안중근 의사 서거 113주기 맞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대일굴종외교로 순국선열들 뵙기가 부끄러운 탓인지 올해는 더욱 그 의미가 남다르게 다가온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순국선열들의 헌신으로 대한민국의 위상은 과거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높아졌지만 우리를 둘러싼 국제적 환경은 녹록치 않다"며 "북한은 도발을 이어가며 평화를 위협하고 미·중 패권 경쟁의 파고가 한반도로 들이닥친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런 급박한 국제정세의 변화 속에서 윤석열 정권은 일본 퍼주기에 정신이 팔려 진영대결의 하수인 역할을 자처하고 있다"며 "순국선열들의 희생으로 높아진 국격을 바닥까지 추락시켰다"고 비판했다.

이어 "어느 때보다 안중근 의사가 목 놓아 외친 동양평화의 꿈이 절실히 필요한 때"라며 "내 운명을 내 손으로 결정하지 못한 채 외세에 끌려 다니는 한 평화도 번영도 이룰 수 없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윤석열 정부가 부디 역사적 교훈을 되새기길 바란다"며 "민주당은 역사와 국민을 거스르며 한반도를 진영 대결의 장으로 몰아넣는 윤석열 정부의 굴종 외교를 온 힘을 다해 바로잡겠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614.49상승 13.1309:50 06/05
  • 코스닥 : 866.86하락 1.209:50 06/05
  • 원달러 : 1310.10상승 4.409:50 06/05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09:50 06/05
  • 금 : 1969.60하락 25.909:50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