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쉽게 써라" 지시에 '보도자료'도 변화…홈페이지도 개선

정책 수요자인 국민 입장에서 이해 쉽도록 작성
홈페이지 디자인 바꿔…검색 기능 추가해 편리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3월21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3.3.21/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3월21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3.3.21/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정지형 기자 = 대통령실이 부처 보도자료에 변화를 주고 대통령실 홈페이지 디자인을 바꾸는 등 국정 홍보 강화에 나섰다.

윤석열 대통령이 정책 수요자인 국민이 쉽게 정책을 이해할 수 있어야 한다며 변화를 주문한 데 따른 조처다.

1일 대통령실에 따르면 최근 들어 정부 각 부처에서 보도자료 양식과 정책 설명글을 바꿔나가고 있다.

기존 보도자료를 보면 제일 상단에 큰 글씨로 '보도자료'라고 적혀 있으며, 아래에는 '배포 일시'와 '담당 부서' 등이 기재된 뒤 보도자료 제목과 내용이 나온다.

새 보도자료 양식에서는 '보도자료' 글자 크기를 대폭 줄이고 '담당 부서'는 자료 맨 끝에 배치했다. 또 보도자료 제목 크기를 키워 한눈에 들어오도록 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달 중순부터 새 보도자료 양식을 쓰기 시작했다. 기획재정부는 지난달 말부터 바뀐 보도자료를 썼다. 교육부 등에서는 아직 이전 양식을 사용하고 있는 곳도 있다.

대통령실은 새 보도자료 양식을 시안으로 써보고 조만간 확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전 보도자료(왼쪽)와 개선된 후 보도자료(오른쪽). /뉴스1
이전 보도자료(왼쪽)와 개선된 후 보도자료(오른쪽). /뉴스1


부처에서 새로운 형태로 보도자료를 작성하고 있는 것은 윤 대통령이 "정책 수요자인 국민 시각에서 보도자료를 써야 한다"고 언급하며 정책 홍보를 강조한 것과 무관하지 않다.

윤 대통령은 최근에도 근로시간 유연화 제도가 '주 69시간제' 논란으로 번지고, 저출산 대책을 둘러싸고 잡음이 일어나는 등 혼선이 생기자 정책 홍보 강화를 재차 지시했다.

이번 보도자료 개선은 대통령실이 문체부 국민소통실에 지시를 내리며 이뤄졌다. 국민소통실은 정책 홍보 지원을 담당하는 곳이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정책은 국민을 위한 것으로 국민에게 잘 설명이 돼야 한다는 취지"라며 "보도자료에서도 국민이 봤을 때 이해하기 쉽게 쓰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가 기사 작성에 활용되는 용도로 쓰이지만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도 공유되며 국민이 직접 읽는 경우도 많다는 설명이다.

기존 보도자료는 제목보다 최상단 '보도자료' 글씨가 더 커 가독성을 해친다는 지적이 있었다. 담당 공무원과 연락처가 뒤로 빠진 것도 국민 입장에서는 중요한 정보가 아니라는 이유에서다.

대통령실은 보도자료 형식뿐 아니라 제목도 직관적으로 이해되도록 달고, 정책 설명도 최대한 풀어쓰도록 해 쉽고 간결한 보도자료가 작성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디자인이 바뀐 대통령실 홈페이지. (홈페이지 캡처) /뉴스1
디자인이 바뀐 대통령실 홈페이지. (홈페이지 캡처) /뉴스1


아울러 대통령실은 지난달 29일 홈페이지 디자인도 바꿨다.

윤 대통령의 주요 메시지를 사진과 함께 한눈에 볼 수 있게 배치하고, 전체적으로 가독성이 높은 디자인으로 개선했다는 것이 대통령실 설명이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이 '세일즈 외교'를 중시한 만큼 외국인을 위한 영문 홈페이지에도 콘텐츠를 보강했으며, 2~3주 안으로 홈페이지에 검색 기능을 추가해 원하는 정보를 바로 찾아볼 수 있도록 작업 중이다.

또 다른 대통령실 관계자는 "국민이 찾아보기 쉽고 읽기 쉽게 정보를 공개하고, 전반적으로 접근성은 높이는 수요자 중심으로 바꿔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10.85하락 4.7523:59 06/08
  • 코스닥 : 876.13하락 4.5923:59 06/08
  • 원달러 : 1303.70하락 0.123:59 06/08
  • 두바이유 : 76.16상승 0.9423:59 06/08
  • 금 : 1978.60상승 20.223:59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