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미, 엄앵란에 "같이 건강하자"… 반년 전 모습 '안타까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밤안개'로 국민적인 사랑을 받은 가수 현미가 4일 별세했다. 사진은 현미가 지난 2017년 11월 경북 안동문화예술의전당 웅부홀에서 열린 '청춘음악극 그시절 그노래' 무대에 올라 '서울야곡'과 '밤안개'를 열창하는 모습/사진=뉴스1
가수 현미가 향년 85세로 세상을 떠난 가운데 6개월 전 배우 엄앵란과 함께 출연한 방송이 재조명되며 안타까움을 더했다.

4일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이날 오전 9시37분쯤 현미가 서울 용산구 이촌동 자택에서 쓰러져 있는 것을 팬클럽 회장 A씨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이후 그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 판정을 받았다.

이런 가운데 약 6개월 전 건강한 모습으로 엄앵란과 만났던 현미의 모습이 온라인상에서 재조명됐다. 현미는 지난해 10월 방송된 TV조선 시사·교양 '스타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해 60년지기 배우 엄앵란과 식사했다.

이 방송에서 현미는 엄앵란에 대해서 "이렇게 스타이면서도 나서지 않고 참을성 많고 이해력이 많다. 이런 사람이 또 없다고 생각한다. 내가 정말 사랑하는 여성"이라고 애정을 표현했다.

또한 암 투병과 관절 수술로 힘든 시간을 보내는 엄앵란을 격려했다. 엄앵란도 현미에 대해서 "정말 많은 연예인들과 알고 지내지만 다 싫고 현미가 좋다. 누굴 미워하는 법도 없다"고 말했다.

이에 현미는 "같이 웃고 그렇게 살자"라며 "죽는 날까지 다른 거 없이 우리 같이 건강하기만 하자"고 답했다.


현미는 슬하에 가수 고 이봉조와의 사이에서 낳은 두 아들이 있다. 두 사람 모두 미국에서 지내고 있어 이들이 귀국한 뒤 고인의 빈소가 차려질 예정이다.
 

송은정
송은정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