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 참사' 현대아울렛 대전점, 다음주 임시 개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화재 참사로 7명이 숨진 현대아울렛 대전점 외벽이 정리돼 있다. /사진=뉴시스
현대아울렛 대전점이 다음주 중 임시 개장한다. 현대아울렛 대전점은 이달 임시 개장을 하고 오는 9월 정식으로 문을 열 예정이다.

8일 현대백화점그룹에 따르면 현대아울렛 대전점은 유성구가 지하를 제외한 지상 건물에 임시 사용허가를 내주면서 임시 개장을 준비 중이다.

현대아울렛 대전점은 지난해 9월 화재 발생으로 8명의 사상자를 내 문을 닫았다. 유성구는 입점 업체들과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기 위해 임시 개장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아울렛 대전점은 고용노동부의 작업 중지 명령 해제 승인이 떨어지면 영업을 재개할 계획이다. 상점 지하를 제외한 지상 주차장과 주변 테크노 중앙로 일방통행 1차로 1.5㎞ 구간을 임시 주차장으로 활용한다.

인명 피해가 컸던 지하층 직원휴게실과 하역장 일부는 지상층으로 옮겼으며 지하층은 공사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 9월 현대아울렛 대전점에서 난 불로 환경미화 등을 담당하는 하청·용역업체 직원 등 7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다.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은 화재 발생 이후 현장을 찾아 "무거운 책임감을 통감한다"며 사과했다.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5:32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5:32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5:32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5:32 11/30
  • 금 : 2067.10상승 6.915:32 11/30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북극발 한파…'출근길 롱패딩 필수'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