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中 견제 위해 9월 베트남 방문… 전략적 제휴 맺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베트남과 협정을 체결한다. /사진=로이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베트남과 협정을 체결함으로써 중국을 견제할 것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19일(현지시각) 미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는 해당 협정에 정통한 익명의 소식통 3명을 인용해 바이든 대통령이 9월 중순 베트남 하노이를 국빈 방문해 베트남과 전략적 파트너십 합의에 서명한다고 보도했다.

해당 협정은 반도체 생산, 인공지능(AI)을 포함한 분야에서 첨단 기술 분야 개발 노력을 강화하는 새로운 양자 협력에 대한 내용을 담았다. 미국은 아시아를 포함한 인도·태평양에서 영향력 증대를 꾀하고 있다.

폴리티코는 이번 협정으로 2013년 버락 오바마 당시 미 대통령이 서명한 기존 포괄적 파트너십 협정에서 양국 관계가 업그레이드 되는 것이라고 봤다. 다만 이 합의가 베트남이 중국으로부터 멀어지는 걸 보여주는 것은 아니라고 분석했다.

마시엘 전 부차관보는 "베트남은 미국과의 협정이 중국에 대항해 움직인다는 것을 의미하지 않는다"며 "그들은 계속해 신중하게 조율할 것"이라고 풀이했다.
 

박찬규
박찬규 [email protected]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