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장관, 서울-양평 고속도로 원안·대안 경제성 분석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서울-양평 고속도로 노선 변경과 관련 "전문가 검증을 거칠 수 있도록 확정적인 BC, 비용 대비 편익값을 내놓겠다"고 말했다. /사진=뉴스1
국토교통부가 다음 달 국정감사 시작 전까지 서울-양평 고속도로 원안·대안의 경제성 분석을 완료하고 결과를 공개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국토부 국정감사는 10월10일 실시된다.

원희룡 국토부 장관은 지난 18일 출입기자단 간담회에서 "전문가 검증을 거칠 수 있도록 확정적인 BC, 비용 대비 편익값을 내놓겠다"고 말했다. 서울-양평 고속도로는 종점 등 노선 변경 설계를 추진한 과정에 대통령 일가 소유 땅의 개발 특혜 의혹이 제기돼 현재까지 논란이 지속되고 있다.

그는 "고속도로 연결부 관련 두 개의 안이 있고 경기 하남시 시점부 안도 조금 달라진다"며 "총 4개에 대한 경제성 분석 숫자를 제시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원안·대안의 경제성을 비교해 보겠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국토부는 현재 고속도로 타당성 조사 재개를 위한 행정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원 장관은 서울 지하철 5호선의 김포·검단 연장 노선안에 대해 올해 연말까지 결론을 내겠다고 밝혔다. 수도권 김포 골드라인의 혼잡 해소를 위한 근본 대책으로 추진한 5호선 연장은 노선을 둘러싸고 인천시와 경기 김포시의 이해관계가 엇갈려 결론을 내지 못하고 있다.
 

김노향
김노향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5:32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5:32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5:32 09/22
  • 두바이유 : 93.23하락 0.6215:32 09/22
  • 금 : 1939.60하락 27.515:32 09/22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로터스가 선보인 자사 최초 Hyper SUV '엘레트라' 제원은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