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mo톡] 날씨 '꽁꽁' 타이어 '꽁꽁'… 슬기로운 겨울철 나기

교체 적합 시기는 11월… 빙판길 미끄럼 방지 위한 공기압 확인도 필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편집자주|'momo톡'은 MoneyS의 Mo, Mobility의 Mo에 토크(Talk)를 합친 단어입니다. 머니S 모빌리티팀의 특성을 살려 다양한 탈 것 관련 스토리를 연재하며 자동차 부품과 용품은 물론 항공 관련 정보도 제공하는 코너입니다.
날씨가 쌀쌀하고 도로가 미끄러워지는 겨울에는 여름과 마찬가지로 계절에 맞는 타이어를 장착해야 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날씨가 쌀쌀해지면 자동차를 지탱하는 타이어도 시름시름 앓는다. 계절에 맞는 전용 타이어로 교체하지 않거나 제대로 점검을 하지 않으면 운전자뿐 아니라 보행자의 안전까지 위협한다.

자동차의 주행성능은 물론 모두의 안전을 위한 겨울철 자동차 타이어 관리 꿀팁을 숙지해야 하는 이유다.


제 때, 알맞은 교체해야 안전


기온이 영상 7도에 근접하는 11월부터 사계절 혹은 겨울용 타이어 장착을 고려해야한다. 여름용 타이어는 기온이 영상 7도 이하로 낮아지면 트레드(지면과 맞닿는 타이어 표면)가 굳어지며 성능 저하가 시작되기 때문이다.

사계절 및 겨울용 타이어는 저온 환경에 특화된 소재로 제작돼 굳지 않고 접지력을 유지할 수 있다.

타이어 옆면에는 사계절, 여름용, 겨울용 등 타이어의 종류를 확인할 수 있다. 'M+S' 문구가 있다면 사계절 타이어, 'M+S' 문구가 없다면 '여름용 타이어'다. 'M+S'는 진흙(Mud)과 눈(Snow)을 의미한다.

겨울용 타이어는 'M+S' 문구와 함께 눈길 주행 시에도 안정성을 보장하는 '3PMSF'(3?Peak Mountain Snow Flake) 표식이 있어 이에 맞는 교체를 해야 한다.

타이어 교체 시점 만큼 중요한 것이 올바른 교체다. 간혹 겨울용 타이어 교체 시 비용 절감 등의 이유로 4륜구동인지, 2륜구동인지를 따져 앞바퀴 또는 뒷바퀴 2개만 교체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는 위험한 행위다.
겨울철 타이어 점검은 안전의 필수 조건이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일부 타이어만 교체할 경우 접지력이 한쪽으로 쏠리며 언더스티어(예측한 조향능력보다 차가 덜 꺾이는 현상) 혹은 오버스티어(예측한 조향능력보다 차가 과하게 꺾이는 현상)를 일으켜 차선 이탈 등 위험한 상황을 초래할 수 있다.


겨울용 타이어는 네 바퀴 모두 다 교체해야 한다. 타이어의 수명을 오래 유지할 수 있도록 마모 정도에 따라 앞바퀴와 뒷바퀴의 위치를 교환해주는 것도 방법이다.


추우면 타이어도 축 쳐져


겨울에는 낮은 기온으로 공기 수축 현상이 발생해 타이어 공기압도 함께 떨어진다.

타이어 공기압이 떨어지면 타이어 접지면이 과도하게 넓어져 트레드 바깥에 불필요한 마모가 생기고 사이드 월이 쳐지며 조향 시 안정성이 떨어져 미끄러짐이나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과열로 고무와 코드가 분리될 수 있고 파열 및 코드절상(순간적인 외부충격으로 타이어 빼대가 끊기는 현상)의 위험성도 있다.

겨울철에는 타이어 공기압을 꼼꼼하게 수시로 확인해야 한다. 최소 월 1회 주기적으로 점검하는 것이 좋다. 차량의 적정 공기압은 차량 문 안쪽 스티커, 혹은 차량 취급 설명서에 기재된 제조업체의 권장 공기압을 참고하면 된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2.67상승 7.6612:42 12/04
  • 코스닥 : 828.59상승 1.3512:42 12/04
  • 원달러 : 1303.20하락 2.612:42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2:42 12/04
  • 금 : 2089.70상승 32.512:42 12/04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