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신소재 '폴리케톤' 개발 소식에 급등

 
  • 머니S 정혜선|조회수 : 1,249|입력 : 2013.11.05 09:4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효성이 나일론을 대체할 신소재 폴리케톤 개발과 상용화에 성공했다는 소식에 급등하고 있다.

5일 오전 9시37분 현재 효성전일보다 4.77%(3500원) 오른 7만6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일 효성은 세계 최초 신개념 고분자 소재리케톤 개발과 상용화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 소재는 산업소재에 비해 뛰어내열성과 내화학성 등을 갖춘 것으로 나일론보다 충격에 2.3배 강하다. 내마모성 역시 현존하는 소재 중 가장 단단한 폴리아세탈(POM)보다 14배 이상 우수하다.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