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중수 총재, "美 양적완화 축소, 국내시장 잘 받아들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중수 한국은행 총재가 미국의 양적완화조치 규모 축소 발표에 대해 국내시장이 잘 받아들이고 있다고 평가했다.

20일 한국은행 본관에서 열린 금융협의회에 참석한 김중수 한은 총재는 "어제 보니 유럽도 미국과 비슷하게 시장에 우호적이었다"며 "국내 채권시장과 주식시장, 선·현물이 모두 순매수를 기록하는 등 시장이 잘 받아들이고 있다"고 말했다.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 시기에 대해선 "장기금리가 급격히 오르는 것을 막기 위해 내년이 아니라 2015년 말이 될 것"이라며 "2015년 10월 정도에 금리를 0.75% 정도 올릴 것이라는 시장의 예상이 있다"고 전했다.

김중수 총재, "美 양적완화 축소, 국내시장 잘 받아들인다"
▲사진 = 뉴스1 박지혜 기자

이날 협의회에는 이건호 국민은행장, 이순우 우리은행장, 서진원 신한은행장, 신충식 NH농협은행장, 조준희 기업은행장, 김종준 하나은행장, 홍기택 산업은행장, 윤용로 외환은행장, 하영구 한국씨티행장, 리처힐 한국스다드타드은행장, 이원태 수협 신용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