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ENG, 우즈벡서 희망도서관 개관 등 사회공헌 '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엔지니어링은 지난 14일(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 카라칼팍스탄 악찰락지역 초등학교에서 희망도서관 개관식과 찾아가는 환경교실, 장학사업 등 사회공헌활동을 연계해 전개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업 진출국에서 세가지 활동을 동시에 진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우즈벡은 중앙아시아의 주요 사업국으로서, 성공적 사업수행뿐만 아니라 사회공헌을 통한 지역상생발전을 강조한 박중흠 사장의 의지가 크게 반영됐다"고 밝혔다.
삼성ENG, 우즈벡서 희망도서관 개관 등 사회공헌 '활발'
삼성엔지니어링은 지난 2011년 우즈베키스탄에서 8억2000달러 규모의 가스처리 플랜트와 폴리머(PE, PP 포함) 플랜트를 수주하며 첫 시장 진입에 성공했고 현재 공사 중이다.

희망도서관 개관식에는 작시모바 할리마우즈벡 교육부 부국장, 발주처 임원들과 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이 2012년부터 시작한 희망도서관 사업은 해외사업지역 교육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도서관 건립과 도서를 지원하는 활동이며 이번이 인도, 이라크에 이어 세번째다. 삼성엔지니어링은 도서 1800권과 책장을 희망도서관에 기증했고, 체육관과 강당의 리모델링 공사와 기자재를 지원하며 장학사업도 펼쳤다.

개관식 후에는 삼성엔지니어링 대표 사회공헌활동 '찾아가는 환경교실'을 통해 1~6학년 학생 119명을 대상으로 환경 그림 대회를 개최하는 한편 7~9학년 학생 51명과 함께 에너지 원리와 태양광 하우스 만들기 수업을 해 큰 호응을 얻었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앞으로도 교육환경이 어려운 신규진출국가 학생들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펼쳐 글로벌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노재웅
노재웅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위크> 산업부 기자. 건설·부동산 및 자동차 담당.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23:59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23:59 11/28
  • 원달러 : 816.44상승 6.1923:59 11/28
  • 두바이유 : 82.14상승 0.6523:59 11/28
  • 금 : 0.00보합 023:59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