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전남본부, 노후 주거환경 봉사활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농어촌공사 전남지역본부가 농산어촌 행복충전을 위한 소외계층의 주거환경개선에 나섰다.

7일 전남지역본부 직원 30여 명은 평소 불편한 몸으로 재래식 화장실과 부엌을 사용하고 있던 광산구 동곡동 김경재(62) 할아버지 댁과 산수동 조영훈(45)씨 댁을 찾아 집고쳐주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집고쳐주기에 참여한 직원들은 화장실 신축 과정에서 나오는 폐자재를 옮기고 집 안팎 주변 정리 등의 활동으로 구슬땀을 흘렸다.

전남지역본부는 2009년부터 광주전남 농어촌 소외계층의 노후주택 145가구를 수리해 왔으며 올해는 45가구를 추가로 수리할 예정이다.

김행윤 본부장은 "행복한 농어촌, 살기 좋은 농어촌을 만드는 것이 공사의 비전이자 목표"라며 '다양한 맞춤형 나눔 활동을 통해 활력 넘치는 농어촌을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올해부터 농어촌 주민생활의 실질적인 편의를 제공하기 위한 ‘농산어촌 행복충전활동’으로 노후주택 고쳐주기, 마을활성화 컨설팅 등 16개 과제를 선정해 시행 중이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email protected]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12.40상승 9.4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