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봉투값 인상, 매립지 수수료 올리면 해마다 올리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쓰레기봉투값 인상'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3개 시·도 기초단체들이 쓰레기봉투 값을 잇따라 인상하고 있다. 이같은 쓰레기봉투 값 인상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가 생활폐기물 반입수수료를 올린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지난달 24일 생활폐기물 반입수수료를 인상한다고 고시했다. 생활폐기물 톤당 반입수수료는 현재 2만50원에서 내년 2만4520원으로 약 22.3% 인상된다. 2017년에는 2만9990원, 2018년 3만6670원으로 인상된다.

매립지공사는 지난 2010년 용역연구 당시 톤당 생활폐기물 처리비용 원가가 3만2804원으로 나와 반입수수료 현실화를 더는 늦출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각 지자체는 쓰레기 처리 비용이 오름에 따라 쓰레기봉투 값 인상을 서두르고 있다. 쓰레기 종량제 봉투 가격 인상은 지난 1995년 이후 처음이다.

일반 가정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일반용 종량제봉투 20ℓ의 경우 서울 마포구 기준 350원에서 440원으로 인상됐다. 동작구는 490원으로 인상했다.

/자료사진=뉴스1
/자료사진=뉴스1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