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보는 그림뉴스] '삶이 불행하다는 생각한 적 있다' 7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래픽=강혜원
/그래픽=강혜원

시장조사기관 ‘마크로밀 엠브레인’이 최근 전국 만 19~59세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현대인의 마음의 병’과 관련한 설문조사(일부 복수응답)를 실시한 결과 71%나 되는 이들이 ‘삶이 불행하다고 생각한 적이 있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불행하다고 느끼는 이유로는 ‘경제적 문제’가 가장 많았다.

조사 결과 ‘삶이 불행하다고 생각한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응답한 사람은 전체의 71%나 됐다. 성별로 보면 남성은 66.6%, 여성은 75.4%가 ‘그렇다’고 답해 여성이 불행하다고 느끼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 보면 20대의 73.6%, 30대의 72.8%, 40대의 72.8%, 50대의 64.8%가 ‘불행하다고 생각한 적이 있다’고 응답했다.

‘삶이 불행하다고 느끼는 이유’에 대해선 48.6%가 ‘본인의 경제적 문제’라고 답해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37.9%는 ‘집안의 경제적 능력’이라고 답해 87%에 이르는 이들이 불행을 느끼는 이유로 경제문제를 꼽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28.3%는 '본인의 능력'이라고 응답했으며 17.6%는 '인간관계'라고 답했다.
 

장영락
장영락 [email protected]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