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써니뱅크 해뜨는 소리 시상식’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달 29일 오후 3시 서울 중구 태평로 소재 신한은행 본점 대강당에서 열린 ‘써니뱅크 해뜨는 소리 시상식’을 마치고 조용병 신한은행 은행장(왼쪽에서 세번째)와 소녀시대 써니(왼쪽에서 네번째)가 수상자가들과 함께 기념 촬영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지난달 29일 오후 3시 서울 중구 태평로 소재 신한은행 본점 대강당에서 열린 ‘써니뱅크 해뜨는 소리 시상식’을 마치고 조용병 신한은행 은행장(왼쪽에서 세번째)와 소녀시대 써니(왼쪽에서 네번째)가 수상자가들과 함께 기념 촬영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모바일 전문은행 써니뱅크의 슬로건인 ‘모바일 은행의 해가 뜬다’를 상징적인 소리로 표현해 고객의 꿈과 희망을 써니뱅크에 담고자 진행한 ‘써니뱅크 해뜨는 소리’ 이벤트 시상식을 가졌다고 지난달 31일 밝혔다.

‘써니뱅크 해뜨는 소리’ 이벤트는 지난 6월부터 두 달간 약 6800여명이 응모해 850: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해당 기간 동안 173만명이 방문하는 등 고객들로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수상작 투표는 총 2만명이 참여해 우수작을 선정했다.

이날 시상식은 직원 특별공연 및 써니뱅크 계좌신규 영상시연과 선정 음원 감상 시간을 가졌고 써니뱅크 홍보대사인 걸그룹 소녀시대 ‘써니’도 참석해 수상자와 특별 인터뷰도 진행하는 등 참가한 많은 사람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수상작은 햇살상(최우수작) ▲ 기분좋은 아침과 하루를 함께 하길 바람을 담은 ‘따뜻한 햇살처럼 항상 응원할께요. 오~써니데이’ ▲ 엄마가 쌀을 씻어 밥을 짓고 아침상을 차려주는 소리를 담은 ‘나의 아침을 행복하게 지어주는 엄마의 소리’ ▲새벽녘이 지나고 해가 뜨기 직전의 소리를 표현한 ’새벽을 지나 동이 트는 순간의 아름다운 빛의 느낌’ 등 3편이 선정됐으며,요정상(우수작)은 총 5편이 수상했다. 수상작으로 뽑힌 8편(햇살상 3명, 요정상 5명)에게는 총상금 4000만원이 주어졌다.

이번 써니뱅크 해뜨는 소리 수상작은 향후 출시될 생활밀착형 써니뱅크 패밀리 어플 및 서비스를 통해 다양한 음원 및 효과음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시상식에 참석한 조용병 신한은행장은 “해뜨는 소리가 다소 추상적이라 많이 궁금했었는데 수상하신 작품속에 담긴 따뜻한 마음이 써니뱅크를 통해 더 많은 분께 퍼져나가길 기원합니다”며 “모바일 전문은행 써니뱅크는 차세대 플랫폼으로 스마트폰 하나로 가장 간편하고 빠르게 금융거래를 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행사에서 8월 중 출시 예정인 써니뱅크 간편이체 서비스 시연 행사도 진행했다. 써니뱅크 간편이체 서비스란 인증서 없이 전화번호로 이체가 가능한 서비스로 향후 고객들이 이체 업무를 더욱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남의
이남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