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 제2롯데월드 화재대피 1시간 초과… "재난대응능력 키워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월드타워. /사진=머니투데이
롯데월드타워. /사진=머니투데이
우리나라 최고층 건축물인 롯데월드타워 비상대피시간이 1시간을 초과하는 것으로 나타나 안전관리 대책이 절실하다는 지적이다.

15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진선미 더불어민주당 의원(서울 성동구 갑)에 따르면 롯데월드타워는 준공을 앞둔 지난 1월4일 민관 합동재난훈련을 실시한 결과, 피난용 승강기를 이용한 피난시간은 최대 63분이며 피난계단을 이용해 대피하는 시간도 최대 60분이 소요됐다.

또 송파소방대가 출동해 소화개시까지는 5분, 자체 소방대는 2분이 걸렸다.

이 결과는 당시 훈련에서 공개모집을 통해 모집한 시민 2936명이 107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가정 아래 83층과 102층의 피난안전구역에 대피한 이후 피난용 승강기와 피난계단을 이용해 안전한 지상부까지 대피하는 데 걸리는 시간을 측정한 결과다.

진 의원은 “롯데월드타워 내부에 상시 1만명이 넘는 근무인원과 유동인구를 감안하면 재난발생시 아노미 상태에서 1시간 이내에 모든 인원이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을지 의문”이라며 “초고층건물에서 화재 등 재난사고가 발생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최선이지만 소방안전시설에 대한 상시점검과 반복적인 훈련을 통해 재난대응능력을 키워나가는 것도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나라 최고층 건물은 올 4월 개장한 송파구 123층 롯데월드타워(555m)이며 두 번째는 현재 건립 중인 107층 부산롯데타운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85.52상승 26.7118:05 05/30
  • 코스닥 : 851.50상승 8.2718:05 05/30
  • 원달러 : 1324.90상승 0.418:05 05/30
  • 두바이유 : 76.23상승 0.918:05 05/30
  • 금 : 1944.30상승 0.618:05 05/30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권익위 전현희, 코인·선관위 특혜 등 긴급 현안 간담회 참석
  • [머니S포토] 함용일 부원장 '불공정거래 조사역량 강화'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