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운트다운, '일급비밀' 이경하 성추행에 출연 취소… 활동 '빨간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엠카운트다운. 이경하 성추행. /사진=JSL 컴퍼니
엠카운트다운. 이경하 성추행. /사진=JSL 컴퍼니

'일급비밀' 이경하가 성추행으로 실형을 선고받은 가운데 오늘(31일) 엠카운트다운 출연이 불발됐다. 소속사 JSL컴퍼니 관계자는 31일 오후 OSEN에 "일급비밀이 이날 오후 출연 예정이었던 케이블채널 엠넷 '엠카운트다운'의 출연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이후 음악방송 일정에 대해서는 정리 중"이라고 밝혔다. 

일급비밀은 당초 ‘엠카운트다운’ 출연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하지만 일급비밀 경하의 강제추행 혐의가 보도되면서 불참하기로 최종 결정 내린 것.

지난해 데뷔한 일급비밀은 최근 ‘러브 스토리(Love Story)’를 발표한 바 있다. 이에 각종 음악 방송에서 활동을 이어갔다. 하지만 ‘엠카운트다운’부터 출연이 불발되면서 활동에 빨간불이 켜졌다.

앞서 서울서부지법은 지난 24일 진행한 1심에서 이경하에 10대 시절이었던 지난 2014년 12월께 동갑내기인 A양을 상대로 강제추행을 한 혐의로 징역 1년 6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또 법원은 40시간의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했다.

이에 대해서 소속사 관계자는 "강제추행 혐의를 인정하지 않는다. 현재 항소를 한 상태다. 멤버들이 활동하는데 상처받을까 걱정된다"라고 입장을 밝히면서 대응을 예고하고 있다. 경하 측은 29일 항소장을 제출한 상황이다.

한편 일급비밀은 지난해 1월 7인조로 데뷔했으며, 경하는 배우 김고은 닮은꼴로 유명세를 탔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23:59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23:59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23:59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23:59 12/01
  • 금 : 2089.70상승 32.523:59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