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ING생명 인수 협상 재개… "확정된 것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DB
사진=뉴시스DB
신한금융지주가 중단됐던 ING생명 매각 협상을 다시 재개한다.

14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한금융과 MBK파트너스는 최근 ING생명 지분 매각을 둔 협상을 재개했다. MBK파트너스는 ING생명 지분 59.15%를 갖고 있다.

신한금융은 올해 초 MBK파트너스와 지분 인수를 위한 배타적협상대상자지위를 확보하고 협상을 진행했다. 하지만 인수가격에 이견을 보이며 지난달 매각 협상을 중단한 바 있다.

당시 MBK파트너스가 총액 2조5000억원이 넘는 가격을 제시하면서 신한금융이 인수가격에 난색을 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IB업계에서는 ING생명 매각가를 2조4000억원으로 보고 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ING생명 인수 협상이 진행 중인 것은 맞다”면서도 “다만 아직 세부적으로 확정된 것은 없다”고 말했다.

 

김정훈
김정훈 [email protected]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