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뉴욕에 10억달러 규모 산업단지 조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구글 뉴욕 캠퍼스. /사진=구글 홈페이지
구글 뉴욕 캠퍼스. /사진=구글 홈페이지
글로벌 IT공룡들이 영토확장에 나선 가운데 구글도 10억달러(약 1조1300억원) 규모의 대형 산업단지 조성에 나섰다.

17일(현지시간) AP통신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루스 포랏 구글 최고재무책임자(CFO)는 블로그를 통해 뉴욕 맨해튼에 ‘구글 허드슨 스퀘어’(Google Hudson Square)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이번 발표는 맨해튼의 첼시 마켓을 24억달러에 구입한 데서 나온 것이다. 구글은 170만평방피트(약 16만㎡) 규모로 워싱턴 스트리트와 웨스트 빌리지 허드슨 스트리트 315~345 사이에 허드슨 스웨어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약 7000여명의 직원을 추가 고용할 것이라고 구글은 설명했다. 입주는 2020년부터 진행한다.

사업을 급격히 늘린 구글은 뉴욕뿐 아니라 미국 실리콘밸리 지역의 건물과 대지도 대거 매입해 복합도시 구축을 꿈꾸고 있다. CNBC 등 현지 언론은 구글이 캘리포니아주 마운틴뷰에 위치한 노스베이쇼어 비즈니스 파크를 매입해 새 사옥을 짓고 주택 8000가구를 수용할 수 있는 신도시로 조성한다고 보도했다.

구글뿐 아니라 미국 IT기업들의 거점 도시 공략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아마존은 구글보다 앞서 뉴욕 퀸즈 자치구 롱 아일랜드시티에 제2본사를 건설하기로 결정했고 애플의 경우 텍사스주 오스틴에 10억달러 규모의 새 캠퍼스를 조성할 예정이다.

루스 포랏 구글 CFO는 “고용을 확대하기 위해 미국 내 사무실을 넓히는 투자를 결정했다”며 “구글은 캘리포니아 본사 외부에서 더 빨리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5.60상승 0.1918:05 06/07
  • 코스닥 : 880.72상승 10.4418:05 06/07
  • 원달러 : 1303.80하락 4.318:05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8:05 06/07
  • 금 : 1981.50상승 7.218:05 06/07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