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길 지옥철' 지하철 2호선, 또 고장… "2호선이 또 2호선 하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투데이 DB
/사진=머니투데이 DB

서울지하철 2호선이 11일 고장나며 출근길에 오른 직장인의 발목을 잡았다. 이달 들어서만 벌써 2번째다.

11일 오전 9시쯤부터 인터넷커뮤니티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는 서울지하철 2호선 연착을 알리는 글이 쏟아졌다. 연착 이유는 고장으로 지각을 면치 못한 출근길 시민들의 원성도 커지는 상황이다.

트위터 등 각종 SNS에는 "2호선이 또 2호선 하네" "2호선 왜 이래요" "오늘 2호선 연착에 사람 미어터져서 벌써 2대째 보내고 있다" 등의 불만이 터져나오고 있다.

서울지하철 2호선은 지난 7일 오전에도 고장 나며 30분가량 운행에 차질을 빚었다. 아울러 지난달 2일에는 옷끼임 때문에 연착되는 일도 있었다.

한편 지하철 고장 등으로 직장에 지각했을 경우 서울메트로 홈페이지와 역사 등에서 지하철 지연증명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강영신
강영신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7.90상승 11.6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