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은 학폭논란, 에이프릴 측 "루머 사실무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에이프릴 나은 측이 동창생 폭로글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그룹 에이프릴 나은 측이 동창생 폭로글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그룹 에이프릴 나은 측이 동창생 폭로글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지난 22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나은의 초등학교 동창이라 주장하는 A씨의 글이 게재됐다.

A씨는 나은으로부터 강도 높은 폭언을 듣고 학원을 그만둬야 했다고 주장하며 사과를 요구했다. A씨는 자신을 이나은의 초등학교 동창이라고 소개하며 과거 이나은에게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이나은에게 당한 게 있어서 초등학교 때 많이 울었다. 가족들도 그 사실을 알고는 방송을 볼 때마다 치를 떠신다"라고 말문을 이었다.

이 밖에 A씨는 이나은으로부터 강도 높은 폭언을 들었으며 이 때문에 학원을 그만둬야 할 정도였다고 폭로했다.

끝으로 글 말미에는 "너는 잊었을지 모르겠지만 나는 이 일을 자세히 기억한다"며 "너를 방송에서 보고 지내려니 그때가 생각나 힘들다"며 사과를 요구했다.

하지만 이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에이프릴 나은 소속사 DSP측은 "관련 자료를 모두 수집해 강력히 법적 조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