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878억, LG 40억"… 공정위, 3년간 10대 기업에 과징금 1000억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7년부터 2019년까지 공정위가 국내 상위 10대 대기업에 부과한 과징금은 1034억원으로 나타났다/사진=뉴시스
2017년부터 2019년까지 공정위가 국내 상위 10대 대기업에 부과한 과징금은 1034억원으로 나타났다/사진=뉴시스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가 지난 3년간 국내 10대 기업에 부과한 과징금만 1000억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이 5일 공정위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7년부터 2019년까지 공정위가 국내 상위 10대 대기업에 부과한 과징금은 1034억원. 횟수로는 38차례다.

이 가운데 과징금을 가장 많이 받은 곳은 현대자동차그룹으로 3년간 878억원에 달했다. 이어 LG(40억원), SK(32억원), GS(23억원), 롯데(17억원) 등 순이었다. 포스코와 삼성, 한화, 농협, 현대중공업지주는 각각 6위부터 10위에 자리했다.

공정위가 10대 기업을 검찰에 고발한 건수는 현대차와 SK가 각각 네 차례씩으로 가장 많았다. LG, 롯데, 현대중공업은 두 번, 한화와 GS는 한 번씩 고발한 것으로 조사됐다.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은 "공정위 과징금은 대기업의 갑질을 방지하기 위해 꼭 필요한 장치"라면서도 "금액이 적정한지는 충분한 검토가 필요하고, 올해 국정감사에서 이 부분을 따져보겠다"고 말했다.
 

김설아
김설아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