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변이 공포… 영국 귀국후 사망 80대 남성 가족 2명도 확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국에서 귀국한 뒤 심정지로 사망한 80대 남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해당 남성의 가족 2명도 양성 판정을 받아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사진은 27일 인천국제공항에서 한 직원이 입국장의 문을 닫는 모습./사진=뉴스1
영국에서 귀국한 뒤 심정지로 사망한 80대 남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해당 남성의 가족 2명도 양성 판정을 받아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사진은 27일 인천국제공항에서 한 직원이 입국장의 문을 닫는 모습./사진=뉴스1
영국에서 귀국한 뒤 심정지로 사망한 8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해당 남성의 가족 2명도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방역당국에 따르면 영국에서 최근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되면서 해당 남성과 가족들이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됐는지 여부를 파악하고 있다.

경기 고양시에 따르면 지난 26일 영국에서 귀국한 80대 남성 A씨가 심정지로 사망한 데 이어 A씨의 가족인 B씨 부부도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의 배우자인 C씨의 코로나19 검사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은 상황이다.

B씨는 지난달 8일 영국에서 먼저 입국했고 A씨 등 나머지 가족 3명은 지난 13일 입국했다.

방역당국은 A씨의 검체를 채취해 변이 바이러스 여부 등을 검사하고 있으며 결과는 내년 1월 초 나올 예정이다.


방역당국은 A씨가 타고 온 항공편 탑승객 등 이 가족의 접촉자와 동선에 대해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박슬기
박슬기 [email protected]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9.81하락 1.9518:05 11/29
  • 코스닥 : 822.44상승 618:05 11/29
  • 원달러 : 1289.60하락 4.118:05 11/29
  • 두바이유 : 82.14상승 0.6518:05 11/29
  • 금 : 2060.20상승 27.218:05 11/29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 영테크 파이팅!'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자산운용업계, 공정 가치평가 힘써달라"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