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혼남녀에게 설 연휴 가장 괴로운 상황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어느새 2021년 설날이 다가오면서 "이번 연휴를 어떻게 보낼지"에 대한 미혼남녀들의 고민도 늘어나고 있다.
©가연결혼정보㈜'
©가연결혼정보㈜'
결혼정보회사 가연이 1월 25일부터 2월 3일까지 미혼남녀 221명(남 107, 여 114)을 대상으로 진행한 명절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이번 설 연휴, 가장 괴로운 상황'으로 '연인 없고 고향도 못 가 혼자 보내야 할 때'(42.1%)가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만나는 사람은 있어? 결혼은 언제?"와 같은 '연애·결혼 잔소리를 들을 때'(26.2%), "연봉 얼마지? 사업은 잘돼가?"와 같은 '직장 관련 질문을 들을 때'(19.5%), "연휴에도 수고 좀 해줘"와 같은 '당직 등 연휴에도 근무해야 할 때'(12.2%) 순이었다.

가연 관계자는 "연휴 동안 특별히 만날 사람은 없는데, 여전히 코로나19로 인해 고향까지 못 가는 이들의 안타까운 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며 "설날은 특히 결혼적령기 남녀에게 연애와 결혼, 직장 관련 조언 및 잔소리가 더욱 크게 와 닿는 시기다"고 전했다.

한편 가연은 설 연휴에도 변함없이 특별상담팀을 꾸려 운영한다고 전했다. 2월 11일부터 14일까지 나흘간의 연휴 기간에도 평소와 같이 상담을 이용할 수 있다.

가연 관계자는 "보통 명절 전후로 상담률이 대폭 상승하는 경향이 있다. 미혼 자녀는 부모의 결혼 성화, 부모들은 자녀 결혼에 조급함을 느끼기 때문이다"며 "연휴 특별상담팀이 준비하고 있으니 편하게 문의해보셔도 좋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4.46상승 1.63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