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인터내셔널, 상사업계 최초 ESG채권 발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스코인터내셔널은 국내 상사업계 최초로 ESG채권을 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인터내셔널은 국내 상사업계 최초로 ESG채권을 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인터내셔널이 국내 상사업계 최초로 ESG채권을 발행한다. 이는 환경·사회·지배구조 개선 등 사회적 책임투자를 목적으로 발행되는 채권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이 같은 채권발행을 통한 자금 확보로 미래 신성장사업 육성의 동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발행 예정인 회사채는 총 1500억원 규모로 이 중 800억원을 ESG 채권으로 발행할 계획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에 따르면 지난 12일 실시한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결과 5000억원의 자금을 확보했다. 이에 당초 계획인 1500억원 이상 증액 발행할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에 발행되는 ESG 채권은 환경친화적 프로젝트에 투자할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발행되는 녹색채권이다. 이를 통해 조달한 자금은 풍력·태양광·바이오매스 등 신재생에너지 사업 및 전기차부품 사업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일찍이 ESG 경영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이해관계자들과의 소통과 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해 왔다. 지난해 3월 '지속 가능한 팜 사업 환경사회정책(NDPE: No Deforestation, No Peat, No Exploitation)'을 선언하고 선제적으로 친환경 경영을 추진해 왔다. 최근에는 자회사인 포스코SPS를 통해 전기자동차용 구동모터코어와 수소연료전지 분리판 사업에 참여하는 등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아울러 투명한 ESG 수준 공개를 위해 국내외 ESG 평가에 참여해 2019·2020년 연속으로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의 상장사 ESG 평가에서 통합 등급 A+를 취득하고 ESG 우수기업 대상을 받았다. 또 한국표준협회에서 주관하는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최고경영자상 및 지속가능성지수(KSI)상 종합상사 부문 1위를 수상하기도 했다.


포스코인터내셔널 관계자는 "이번 ESG채권의 성공적인 수요예측은 당사의 미래 성장성을 투자자들이 긍정적으로 평가한 결과"라며 "올해 ESG 경영 가속화를 위한 원년으로 삼고 구체적 방안을 수립·실행하며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화평
김화평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산업1팀 김화평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3.12하락 2.9818:05 09/27
  • 금 : 1847.20하락 1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