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에어로, 1분기 영업익 659억… 방산 선전에 전년비 1959.4% ↑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창원사업장에서 작업자들이 엔진을 검수하고 있는 모습. /사진=한화에어로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창원사업장에서 작업자들이 엔진을 검수하고 있는 모습. /사진=한화에어로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65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59.4% 증가했다고 11일 밝혔다. 2015년 한화로 출범한 이후 1분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이다.

같은 기간 매출은 1조2124억원으로 18% 늘었다. 사업별로 보면 방산 분야에서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지난해 1분기보다 견고한 실적을 유지했다. 한화디펜스도 국내 방산 매출이 상승했다.

한화시스템은 방산부문의 양산 매출 증가로 영업이익 상승과 ICT(정보통신기술) 부문의 꾸준한 영업이익 기여로 시장 기대치 이상의 실적을 달성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항공분야의 경우 지난해 1분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 전과 비교하면 글로벌 항공수요 감소에 따른 민수 엔진 부품 매출감소의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소폭 감소했다.

민수 분야에서는 매출과 이익 모두 2015년 이후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한화테크윈은 CCTV 사업의 미국 B2B(기업간거래) 시장 선전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증가했고 파워시스템은 매출 증가로 적자 폭을 최소화했다.

한화정밀기계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중국 소형가전, LED 등에서 칩마운터 판매 호조가 이어지며 매출이 133.5% 증가하고 영업이익률은 17.1%를 기록했다. 출범 이래 사상 최대 1분기 이익이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관계자는 “상반기는 민수 사업에서 테크윈과 정밀기계를 중심으로 수익성 증대를, 하반기는 방산 분야를 중심으로 매출과 이익 증가가 예상되는 등 2021년은 방산과 민수 모두 매출과 이익 측면에서 괄목할 만한 성장이 기대되는 한 해”라고 말했다.


 

권가림
권가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