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독서앱 젤리페이지, "부모가 자녀의 수준에 맞춰 독서 지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AI독서플랫폼 (주)젤리페이지가 페어런트테크(Parent tech)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사진=젤리페이지
/사진=젤리페이지
가족독서앱 '젤리페이지'는 성인과 아동 회원들을 위한 각기 다른 맞춤형 UX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월 한우리독서토론논술 회원 12만명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선오픈하여 다양한 독서활동에 따른 빅데이터를 축적 및 분석을 통하여 AI기술을 빠르게 고도화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특히 젤리페이지는 부모가 자녀의 독서지도를 직접 관여할 수 있는 '페어런트테크' 기능을 포함하고 있다. 페어런트테크란 IT기술 기반으로 부모의 자녀 교육을 돕는 서비스를 말한다.

기존의 에듀테크는 자녀의 취약한 부분을 찾아내 수준에 맞는 솔루션을 제시하지만 개인의 취향 반영에는 어려움이 있었다. 페어런트테크는 부모가 직접 자녀의 문해력 수준이나 취향을 고려해 콘텐츠의 범주를 정하고, 미션과 보상을 줄 수 있다는 점에서 에듀테크를 보완한 서비스이다.

젤리페이지의 대표적인 페어런트테크 기능은 부모가 자녀의 문해력에 맞게 독서 연령 범위를 조절할 수 있는 '스마트 대시보드', 부모가 제시한 미션도서를 모두 수행할 시 자녀가 보상받는 '퀘스트' 등이 있다.

또한 성인 회원들은 AI추천 및 서점출신 MD들이 선정한 인기 전자책 및 베스트셀러를 사용자의 독서 패턴에 맞게 추천받게 되며, 매월 1일, 15일마다 인기 전자책을 무료로 이용하는 '젤리패스' 혜택도 받는다.

젤리페이지 학령기 회원에게는 연령별, 월별 교과연계 도서 추천, 교과 동영상, 학습웹툰 등을 제공하여 독서를 통한 학습효과까지 고려했다. 최근에는 '어린이과학동아'의 연재만화, 밝은미래의 '위기탈출 넘버원' 등을 학습웹툰으로 제작했고, 청소년 과학잡지 'Epi' 등을 단독으로 제공하고 있다.


젤리페이지의 주세훈 COO는 "젤리페이지는 연령과 취향에 맞춰 개인화된 맞춤형 콘텐츠를 다각적으로 제공하는 국내 유일의 가족독서 플랫폼이 될 것"이라며 "진화된 IT기술과 다양한 포맷의 지식콘텐츠로 가족 구성원 모두가 독서생활에 새로운 재미를 느낄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한편 젤리페이지는 ㈜젤리페이지는 대성마이맥과 한우리독서토론논술을 운영하는 ㈜디지털대성이 투자설립한 스타트업으로 5월에 2030 성인을 대상으로 일반 회원을 모집할 예정이다.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