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신청사 건립 첫삽…'총 428억 투입' 2024년 4월 준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곡성군 신청사는 총 42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건축 연면적 1만3240㎡로 지하 1층~지상 5층으로 건립된다. 2024년 4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뉴스1
전남 곡성군은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신청사가 2024년 4월 준공을 목표로 착공했다고 16일 밝혔다.

새 청사에는 행정 사무 공간과 의회 외에도 주민 편의 시설, 광장 등이 마련된다. 행정 업무를 위한 공간을 넘어 다목적홀, 전시실, 북카페 등을 통해 군민들의 소통 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신청사는 총 42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건축 연면적 1만3240㎡로 지하 1층~지상 5층으로 건립된다. 2024년 4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곡성군은 청사 건립을 위해 2018년부터 현재까지 350억원의 기금을 조성했다.

유근기 곡성군수는 "신청사를 주민과 더욱 깊이 소통하고 함께 정책을 만들어가는 공간으로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곡성=홍기철
곡성=홍기철 [email protected]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