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특정인이 김건희 사진 유출…문제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6일 최고위원회의 후 "김건희 여사의 정보가 사적 경로로 유통되는 문제점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 대표가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는 모습. /사진=장동규 기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6일 최고위원회의 후 "김건희 여사의 정보가 사적 경로로 유통되는 문제점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본청에서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제2부속실 관련 얘기가 나온 게 있는지'라는 질문에 "논의가 있긴 있었지만 제2부속실을 누가 담당하느냐 이런 문제는 아니었다"며 "사적 경로로 정보가 유통되는 데 대한 문제의식이 있다는 얘기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구체적 논의는 아니고 특정인이 자꾸 사진을 유출하거나 입수해 제일 먼저 공개하고 언론이나 공적 조직은 정보가 늦은 상황에 대한 문제였다"고 말했다.

김용태 최고위원은 이날 공개 발언을 통해 해당 문제에 대한 지적을 내놨다.

그는 "제2부속실에 대한 국민의 여론을 들어볼 필요가 있고 대통령실은 이를 검토해야 한다"며 "대선 과정에서 김 여사는 조용한 내조를 말했고 대통령은 제2부속실 폐지를 말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영부인의 상징성을 생각하면 공적 영역에 포함되는 경우가 많고 지인에 의존하기보다는 대통령실 지원을 받는 것이 불필요한 논란을 양산하지 않을 수 있는 것"이라고 조언했다. 이어 "이 과정에서 민주당이 공약 파기를 운운하며 새 정부 흠집을 낼 수 있지만 주저해선 안 된다"며 "납득할만한 사정을 설명하고 이해를 구하고 책임정치를 구현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송혜남
송혜남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