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절녀' 된 이해리, 행복했던 결혼식 현장 보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다비치 이해리가 결혼식을 올린 소감을 전했다. /사진=이해리 인스타그램
다비치 이해리가 결혼식을 올린 소감을 전했다.

이해리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웃다 울다 정신없이 지나간 하루. 축하해 주신 모든 분들 너무 감사드립니다. 예쁘게 잘 살게요♥ 이상으로 한 여름밤의 행복한 신부였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이해리는 신랑의 팔짱을 끼고 수줍은 미소를 지으며 행진하고 있다. 하객들의 축하에 행복해하는 신부 이해리의 모습이 보는 이들마저 미소 짓게 한다.

이해리는 지난 3일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식을 올렸다. . 이해리는 "같이 있으면 웃을 일이 많아지고, 배울점이 많은 좋은 사람"이라며 "뭣보다 저를 누구보다 존중하고 아껴주는 사람"이라고 예비 신랑을 소개했다.

이해리의 결혼식에는 백지영 뿐만 아니라 가수 선미, 린도 참석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디바들이 모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