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 '대촌천 반딧불이 생태체험' 3년 만에 재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반딧불이 생태체험 부대행사./사진=광주 남구청
광주광역시 남구가 시민들에게 자연환경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환경 보전에 대한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대촌천 반딧불이 생태체험' 행사를 3년 만에 재개한다.

남구는 오는 23일과 24일 양일간에 걸쳐 열리는 '대촌천 반딧불이 생태체험 프로그램' 참가자를 선착순으로 공개 모집한다고 6일 밝혔다.

모집 인원은 각 요일별 250명씩 총 500명이다. 광주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하루 참가 인원은 체험 행사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250명으로 제한했다.

참가를 희망하는 시민들은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남구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에 안내된 연계 사이트를 통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참가자들은 오는 23일과 24일 양일간 오후 6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대촌천 수변 반딧불이 탐방로 2.5㎞를 탐방하게 된다.

체험 시작 전 집결지에 모여 반딧불이 그리기 및 풍선아트 등 부대 행사를 비롯해 칠석보 인근에서는 천체망원경 별자리 체험도 할 수 있다.


남구 관계자는 "생태체험 참여시 반딧불이 생태환경에 저해되는 핸드폰 빛 차단에 협조를 부탁드린다"면서 "야간에 체험행사가 진행되는 관계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반바지 및 샌들 착용을 금지한 점을 양해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남구는 행사 당일 비가 내릴 경우 생태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취소하며 행사 취소 시 참가자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로 해당 내용을 안내할 예정이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email protected]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5:32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5:32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5:32 09/22
  • 두바이유 : 93.23하락 0.6215:32 09/22
  • 금 : 1939.60하락 27.515:32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