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수입승용차 신규등록 2만8222대… 벤츠, BMW 누르고 1위 수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벤츠가 11월 수입승용차 신규등록 1위를 차지했다. 사진은 서울 강남의 한 벤츠 전시장. /사진=김창성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BMW코리아를 누르고 수입차 판매량 1위 자리를 지켰다.

5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11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는 10월(2만5363대)보다 11.3% 증가, 2021년 11월(1만8810대)보다 50.0% 증가한 2만8222대로 집계됐다.

올 들어 11월까지 전체 누적 등록대수는 25만3795대로 전년(25만2242대)보다 0.6% 증가했다.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 7734대 ▲BMW 7209대 ▲볼보 2615대 ▲폭스바겐1943대 ▲아우디 1667대로 집계돼 상위권을 차지했다.

이어 6~10위는 ▲미니(MINI) 1227대 ▲쉐보레 1056대 ▲포르쉐 963대 ▲렉서스 831대 ▲지프 599대다.

11~20위는 ▲포드 530대 ▲토요타 467대 ▲랜드로버 401대 ▲링컨 245대 ▲폴스타 179대 ▲혼다 149대 ▲푸조 138대 ▲캐딜락 100대 ▲벤틀리 55대 ▲람보르기니 45대다.


이밖에 ▲마세라티(31대) ▲롤스로이스(22대) ▲DS(10대) ▲재규어(6대)가 하위권을 차지했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1만6461대(58.3%) ▲2000cc~3000cc 미만 6483대(23.0%) ▲3000cc~4000cc 미만 2154대(7,6%) ▲4000cc 이상 417대(1.5%) ▲기타(전기차) 2707대(9.6%)로 조사됐다.

연료별로는 ▲가솔린 1만4050대(49.8%) ▲하이브리드 7613대(27.0%) ▲전기 2707대(9.6%) ▲디젤 2639대(9.4%) ▲플러그인하이브리드 1213대(4.3%) 순이다.

구매유형별로는 2만8222대 중 개인구매가 1만7911대로 63.5%, 법인구매가 1만311대로 36.5%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5676대(31.7%) ▲서울 3647대(20.4%) ▲부산 1094대(6.1%) 순이었으며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인천 3262대(31.6%) ▲경남 2113대(20.5%) ▲부산 1878대(18.2%) 순으로 집계됐다.

11월 베스트셀링 모델은 ▲BMW 520(1326대) ▲메르세데스-벤츠 E 250(1228대) ▲메르세데스-벤츠 E 350 4Matic(704대) 순으로 나타났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