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금 500만원 때문에 도망가다…60대 남성 추락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 News1


(서울=뉴스1) 조현기 기자 = 검찰 수사관을 피해 도주하던 60대 남성이 건물 3층에서 떨어져 숨졌다.

25일 경찰 등에 따르면, A씨는 전날(24일) 오전 10시30분쯤 서울 양천구의 한 다세대주택 3층에서 뛰어내리다 맞은편 건물에 부딪힌 뒤 바닥으로 추락했다.

그는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부정수표단속법을 위반해 500만원 벌금형을 받고도 이를 내지 않아 수배자로 등록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집으로 찾아온 수사관들을 피해 달아나다가 사고가 난 걸로 보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597.42하락 18.1813:56 06/08
  • 코스닥 : 871.93하락 8.7913:56 06/08
  • 원달러 : 1305.80상승 213:56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13:56 06/08
  • 금 : 1958.40하락 23.113:56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