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올스타전… 올해는 '구도' 부산 사직 구장서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는 7월 16년 만에 프로야구 올스타전이 열리는 부산 사직 구장 전경. /사진= 뉴스1
프로야구 올스타전이 16년 만에 부사 사직 구장에서 열린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지난 27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규약 및 리그 규정과 추진 사업 등에 대해 심의했다.

먼저 오는 7월15일 열리는 올스타전은 롯데 홈경기장인 사직 구장에서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2007년 이후 16년 만에 사직 구장에서 올스타전이 열리게 됐다. 감독과 선수 등의 올스타전 출전 수당은 기존 100만원에서 200만원으로 인상된다.

부상자 명단 등재 연장 간소화 및 등록일 소급 적용도 이뤄진다. 동일한 부상으로 부상자 명단 등재 연장 신청 시 1회에 한해 추가 진단서 없이 신청서 제출만으로 가능하게 개정했다.

또 기존 규정은 엔트리 말소일이 부상자 명단 등재 시작일이었으나 선수의 부상 경과를 지켜본 이후 등재할 수 있도록 해당 선수의 마지막 경기 출장 다음날로부터 최대 3일까지 엔트리 말소를 유예할 수 있도록 개정했다. 이후 명단에 등재된 경우 마지막 출장 다음날로 명단 등록 시작 일을 소급 적용하기로 했다.

리그 경기력 및 국가대표 경쟁력 향상 방안도 마련한다. KBO와 10개 구단은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등 국제대회에서 기대에 미치지 못한 성적을 올린 것에 대해 깊은 위기의식을 갖고, 리그 경기력과 국가대표팀의 경쟁력 향상을 위한 종합적인 중장기 대책을 수립하기로 했다.

이밖에 수비의 가치와 기량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KBO 수비상(가칭)을 신설하기로 했다.



 

  • 0%
  • 0%
  • 코스피 : 2615.41상승 14.0518:05 06/05
  • 코스닥 : 870.28상승 2.2218:05 06/05
  • 원달러 : 1308.10상승 2.418:05 06/05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5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