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인왕산 화재에 "산불 완전 진화까지 최선" 한목소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일 서울 종로구 인왕산에서 산불이 발생해 산림청 헬기가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소방당국은 2일 인왕산 산불과 관련,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헬기 11대를 동원해 산불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으며, 진화율은 현재 70~80% 정도라고 밝혔다. 2023.4.2/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2일 서울 종로구 인왕산에서 산불이 발생해 산림청 헬기가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소방당국은 2일 인왕산 산불과 관련,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헬기 11대를 동원해 산불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으며, 진화율은 현재 70~80% 정도라고 밝혔다. 2023.4.2/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서울=뉴스1) 한상희 정재민 기자 = 여야는 2일 서울 인왕산 등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정부에 신속한 대응을 한 목소리로 주문했다.

강민국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일은 정부의 첫 번째 의무"라며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는 전국의 산불이 완전히 진화될 때까지 최선을 다해 소방당국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강 수석대변인은 "뿐만 아니라 봄철 추가적 산불이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해 산불 방지 활동에도 완벽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마지막으로 산불 현장에서 진화 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계신 모든 대원 여러분들의 안전을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박성준 더불어민주당 대변인도 서면 브리핑을 통해 "소방 당국은 모든 자원을 동원해 신속히 진화에 나서주시기를 부탁드린다"며 "무엇보다 주민 피해가 없도록 힘써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진화 과정에서 소방대원들이 다치는 일이 없도록 안전에도 유념해 주시기 바란다"며 "빠른 진화가 이뤄지기를 기원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53분쯤 서울 종로구 부암동 인왕산 기차바위 인근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산불이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 중이다.

당국은 이날 오후 12시51분쯤 '대응 2단계'를 발령했으며, 서울시는 안전 안내 문자를 통해 주민과 등산객에게 대피를 요청했다.

인왕산 산불은 이날 오후 4시40분 주불 진화가 완료됐다. 화재 발생 최초 신고가 들어온지 4시간47분 만이다.

서울시와 소방당국은 인력 2458명과 헬기 15대를 포함한 장비 121대로 진화 작업을 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610.85하락 4.7518:05 06/08
  • 코스닥 : 876.13하락 4.5918:05 06/08
  • 원달러 : 1303.70하락 0.118:05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18:05 06/08
  • 금 : 1978.60상승 20.218:05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