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아파트 전셋값 2년전보다 9.8%·9.6% ↓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전남지역 아파트 전세가격이 2년전보다 9.8%, 9.6% 각각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광역시 문흥지구 아파트 단지/사진=머니S DB.
광주·전남지역 아파트 전세가격은 2년 전보다 9.8%, 9.6% 각각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 경기 침체, 고금리로 인한 금융비용 증가와 더불어 잇단 전세사기 사건으로 전세 기피 현상까지 겹치며 하락세를 겪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22일 부동산정보업체 직방이 부동산 빅데이터 솔루션 직방RED를 통해 제공되는 머신러닝 모형 기반 아파트 전세가격지수의 최근 추이와 2년 전 대비 변동률을 검토한 결과, 지난 4월 현재 전국 아파트 전세가격지수는 2년 전(2021년 4월)대비 11.8% 하락했다.

지역별로 세종(28.5%)과 대구(26.5%)의 하락폭이 컸고, 광주는 9.8%, 전남은 9.6% 각각 하락했다.

전라권은 전체적으로 타 지역에 비해 전세가격의 등락폭이 비교적 작은 편이나, 전남의 경우 2021년 부동산 과열기 상승폭이 작았던 것에 비해 2022년 들어 꾸준한 하락세를 보이며 2023년 4월 현재에는 2019년의 가격수준까지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인천 및 대구, 세종 등 지방 대도시들은 하락전환이 시작된 시기도 2021년 중반 경으로 이르고 전세가격의 하락률도 가파르다.

실제 광주지역 아파트 전세가격은 2022년 9월 상승(3.2%)을 마지막으로 7개월 연속 하락세를 보였고, 하락폭도 꾸준히 확대됐다. 전남도 2022년 10월 상승(0.5%)을 끝으로 6개월 연속 하락했고, 낙폭도 커졌다.

김진석 직방 매니저는 "지방의 경우 2022년에 비해 전세가 하락폭이 다소 완화되고는 있으나 반등의 조짐은 보이지 않고 있지만, 전세사기 리스크에 대한 사회적 관심 증대, 그리고 미국의 추가 금리인상 시사 등 금융시장의 리스크가 아직 해소되지 않았음을 고려하면 현 시점에서 반등을 섣부르게 논하기 보단 향후의 거래 동향을 지속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9.17하락 7.9518:05 06/01
  • 코스닥 : 863.78상승 6.8418:05 06/01
  • 원달러 : 1321.60하락 5.618:0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8:05 06/01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1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