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여진 "키스신 전에 담배피운 男배우… 얼굴에 연기까지 뿜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최여진이 키스신 촬영 전 담배를 피우고 온 상대 배우와의 일화를 밝혔다. /사진= 뉴스1
배우 최여진이 촬영 중 겪었던 무례한 상대 배우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최여진은 12일 MBC 예능 '나는 지금 화가 나있어'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던 남자 배우와의 일화를 언급했다. 그는 "키스신 찍는데 담배를 피우고 오고 (키스신을) 찍다 피멍이 들기도 했다"며 "배우들은 아무리 연구를 많이 해도 감독님이 리드하는 캐릭터가 있지 않나. 감독님이 요청하면 저 작품 9개나 했어요. 이러는 거다"라고 상대의 만행을 말했다.

이어 "드라마 현장의 화두는 걔가 인사했냐, 안 했냐일 정도였다. 히터를 쬐다가 슛 할게요 소리가 나면 알아서 보통 치우는데 치우라고 소리를 지르더라"며 "여러가지 일이 있었지만 그래도 상대 배우니까 화를 참았다. 회식에서도 분위기가 너무 안 좋아 혹시 제가 실수할까 봐 최대한 멀리 떨어져 있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최여진은 "감독이 여배우와 촬영하는데 담배는 좀 아니다. 너 그러면 좋은 배우 못된다고 했지만 상대 배우는 '저 좋은 배우 되고 싶지 않아요'라고 답했다"고 밝혔다. 당시 상황에 대해 최여진은 "순간 너무 열받아 감독님 앞에서 욕을 장난 아니게 했는데 거기서 욕을 했으니 스태프에게 제가 사과하고 배우를 달래서 밖으로 데리고 나갔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여진은 "미안하고 속상한 거 있으면 풀고 내일부터 촬영 잘해보자고 했는데 담배를 피우더니 얼굴에 연기를 불었다"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여진은 "그 순간 손이 딱 올라갔다"며 "폭행 가해자가 될 판이었고 기사 제목들이 떠올랐다. 손이 올라가면 아무리 운동 신경이 좋아도 돌아오기 쉽지 않다. 뺨 때리면 난리 날 것 같아서 목울대를 잡았다"고 덧붙였다. 권율이 "경우가 너무 없다"며 상대 배우에게 분노하자 최여진은 "아픈 애"라고 말했다. 박명수가 "지금 어떻게 됐냐"고 묻자 최여진은 "없어졌다"고 답했다.
 

  • 80%
  • 2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3.23하락 0.6218:05 09/22
  • 금 : 1939.60하락 27.5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