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15 예상 밖 가격 동결… 이유 보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플은 지난 12일(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본사에서 스페셜 애플 이벤트 ‘원더러스트’를 통해 아이폰15 시리즈를 공개했다. /사진=애플
애플이 예상과 달리 아이폰15 시리즈의 가격을 전작과 동일하게 책정했다. 세계 스마트폰 시장이 침체하고 있는 데다 중국에서 규제 움직임이 일면서 내린 고육지책으로 보인다.

애플은 지난 12일(현지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본사에서 아이폰15 시리즈 4종(기본, 플러스, 프로, 프로맥스)을 공개했다.

충전 단자 형식을 USB-C 타입으로 바꾸고 상단의 노치(M자 모양으로 움푹하게 팬 부분)를 없앴다. 눈에 띄는 변화는 가격 동결이다. 기본 모델은 799달러(128GB), 플러스는 899달러(128GB), 프로는 999달러(128GB), 프로맥스는 1199달러(256GB)부터 시작한다.

당초 IT업계에서는 애플이 물가 상승 여파를 고려해 아이폰15 시리즈 출고가를 작년보다 최소 100달러 올릴 것이란 시각이 많았다.

한국 출고가도 동결됐다. 기본 모델의 경우 125만원, 플러스는 135만원, 프로는 155만원부터다.

다만 프로맥스는 전작(175만원)보다 최저 판매가가 15만원 오른 190만원이다. 이 역시 출고가가 오른 것이 아니라 최저 저장용량이었던 128기가바이트(GB) 모델을 제외한 결과다.


소비자가 가장 많이 찾는 제품을 없애 사실상 가격 인상 효과를 노린 셈이다.

아이폰15 프로와 프로맥스에는 '티타늄' 소재가 적용됐다. 애플은 아이폰 사상 가장 가벼운 제품이 탄생했다고 설명했다.

스마트폰 두뇌 역할을 하는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역시 프로 모델 2종에만 최신 'A17 프로'가 탑재됐다.

그럼에도 가격을 동결한 것은 흔들리는 시장 점유율을 지키기 위해서다. 올해 2분기 아이폰 매출은 396억7000만달러로 전년과 비교해 2% 감소했고 아이폰 판매는 3분기 연속 역성장 중이다. 세계 스마트폰 판매량이 줄고 있는 상황을 감안해 가격 부담을 최소화하려는 결정이다.

화웨이가 5세대 이동통신(5G) 스마트폰 시장에 돌아와 위기감이 높아진 점도 이유 중 하나다. 게다가 중국 정부는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아이폰 사용 금지조치를 내렸는데 중국 내 아이폰 판매량이 최대 1000만대 감소할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올해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2014년 이후 10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할 수 있다고 본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지난달 보고서에서 "올해 스마트폰 출하량이 전년 대비 6% 감소한 11억5000만대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며 "연간 4억5000만대에 달했던 중국 스마트폰 판매가 최근 2억7000만대로 줄었고 미국·캐나다의 올해 스마트폰 판매가 지난해 대비 10% 이상 감소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애플과 치열한 경쟁 중인 삼성전자도 이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아이폰 유저들이 평소 충성도가 높은 데다 이번 가격 동결로 아이폰 선호도가 더 올라갈 수 있는 까닭이다.

삼성전자는 7월 출시한 신작 폴더블폰(접이식 휴대폰) 갤럭시Z플립5·폴드5 2종 가격을 5만~10만원 올렸다.

아이폰15가 고가로 출시될 경우 아이폰 유저들이 삼성전자로 이동할 수 있는 가능성도 제기됐으나 이번 애플의 결정으로 이마저도 불투명한 상황이다.
 

양진원
양진원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3.12하락 2.9818:05 09/27
  • 금 : 1841.50하락 5.7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