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이송된 이재명… "정신 혼미한 상태, 섬망 증세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단식 19일차를 맞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정신이 혼미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이 대표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당 대표실에서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실려가는 모습. /사진=뉴스1
병원으로 긴급 이송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정신이 혼미한 상태로 알려졌다.

18일 오전 조정식 민주당 사무총장은 "(병원 이송 직전 이 대표는) 어떤 상태였는가"라는 기자들의 질문에 "정신이 혼미해 말씀을 못 했다"고 답했다. 단식 19일차를 맞은 이 대표는 현재 섬망 증세를 보이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7시11분쯤 서울 여의도 성모병원으로 이송됐다. 당직자의 신고로 출동한 119 구급대는 이 대표의 상태를 확인한 직후 이 대표를 병원으로 이송했다. 정청래·박찬대·서은숙 민주당 최고위원과 조 사무총장, 천준호 당대표 비서실장도 병원으로 향했다.

이 대표는 지난달 31일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에서 대통령의 민생파괴·민주주의 훼손에 대한 사죄와 일본 오염수 방류 반대 입장, 전면적인 국정쇄신과 개각 등을 요구하며 단식에 돌입했다.

단식으로 이 대표의 건강이 악화되자 당 지도부와 원로 등은 단식 중단을 촉구했으나 이 대표는 이를 거부했다. 전날에도 당의 신고로 119 구급대원이 출동하기도 했지만 이 대표는 병원행을 거부했다.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5:32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5:32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5:32 09/22
  • 두바이유 : 93.23하락 0.6215:32 09/22
  • 금 : 1939.60하락 27.515:32 09/22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로터스가 선보인 자사 최초 Hyper SUV '엘레트라' 제원은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