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신임 사장에 김동철 전 의원 선임… 출범 62년 만에 첫 정치인 출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전은 18일 오전 11시 전남 나주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김동철 전 국회의원(68)을 사장으로 선임했다. '신임 김동철 한전 사장'/뉴스1

김동철 전 국회의원(사진·68)이 한국전력공사(한전)의 신임 사장으로 선임됐다.

한전은 18일 오전 11시 전남 나주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김 전 의원을 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앞서 산업통상자원부는 김 전 의원을 사장 후보로 단수추천했다. 김 전 사장은 산업부 장관 제청을 거쳐 대통령이 임명을 재가하게 된다.

김 전 의원이 사장으로 임명되면 1962년 출범한 한전은 62년 만에 첫 정치인 출신 사장이 된다. 사장 임기는 3년이며 직무수행 실적 등에 따라 1년 단위 연임이 가능하다.

김 전 의원은 광주 광산구에서 4선(17∼20대)을 지낸 국회의원 출신이다. 국회 산자위원장과 국민의당 당대표 권한대행 등을 지냈다. 지난 대선 당시 윤석열 후보 캠프에 합류한 뒤 인수위에서 국민통합위원회 부원장을 지내기도 했다.

신임 사장은 한전의 천문학적인 적자 누적에 따른 재무위기 해소책 이행과 더불어 전기요금 현실화를 통해 부채를 줄여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
 

나주=홍기철
나주=홍기철 [email protected]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