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코리아 노사, 임금협상 2년 연속 무분규 타결… 기본급 10만원 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르노코리아 노사가 2년 연속 무분규 임금협상 타결을 이뤄냈다. 사진은 르노코리아 부산공장. /사진=르노코리아
르노코리아자동차의 2023년 임금협상이 2년 연속 무분규로 타결됐다.

20일 르노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사원 총회에서 실시된 잠정합의안 찬반 투표의 찬성 비율은 57.1%다.

르노코리아 노사가 도출한 잠정 합의안은 총 조합원 1936명 중 1844명(투표율 95.2%)이 투표에 참여해 1053명(57.1%)이 찬성표를 던졌다.

르노코리아 노사는 2023년 임금협상을 위해 지난 5월15일 상견례를 시작으로 세 차례의 실무교섭과 여덟 차례의 본교섭을 진행했다.

노사는 9월14일 열린 8차 본교섭에서 다음날인 15일 오전까지 밤샘 교섭을 진행하며 새 잠정 합의안을 도출한 바 있다.

노사는 새 잠정 합의안에 기본급 10만원 인상, 타결 일시금 270만원, 변동 PI(생산성 격려금 노사 합의분 50%) 약 100만원, 노사화합 비즈
포인트 약 31만원, 영업사업소 수익성 개선 및 유지를 위한 노사 공동 노력 등의 내용을 담았다.


이번 타결로 르노코리아는 신차 출시를 위한 전략을 차질 없이 진행할 수 있게 됐다.

현재 로느코리아는 볼보, 링크앤코, 폴스타 등의 모델에 적용된 중국 길리그룹 CMA 플랫폼과 차세대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기반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첨단 기능을 탑재한 중형 SUV 신차 출시를 준비 중이다. 국내 출시 예정 시기는 2024년 하반기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