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빅데이터 분석 기반 ‘자산관리 예측모형’ 개발

 
  • 머니S 유병철|조회수 : 1,487|입력 : 2013.09.24 09:59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투자증권은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 강화를 위한 빅데이터 분석 기반의 ‘자산관리 예측모형’을 자체 개발 완료하고, 앞으로 한층 강화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한국투자증권이 개발한 ‘자산관리 예측모형’은 축적된 고객의 과거 투자, 거래내역을 통해 각 고객에 맞는 선호채널, 선호상품, 거래패턴, 거래상품 변화추이 등의 모든 고객 데이터를 분석해 40개 이상의 유형을 변수화 한 후 유의성을 확인하고 통계적 분석기법을 적용해 다양한 투자예측 정보를 만들게 된다.

이를 통해 거래 변동성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고객그룹에 대해 자산변화 가능성 사전인지 확률정보 등의 여러 가지 예측 정보를 활용한 선제적이며, 집중적인 고객관리가 가능해진다.

특히 기존 자산관리 영역에서 고객 수익률 등의 기본적이고 제한적인 데이터가 활용되었던 것에서 한단계 넘어 축적된 다양한 고객 데이터를 활용한 예측정보로 효율적 자산관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개발된 것이 특징이라고 한국투자증권은 밝혔다.

문성필 한국투자증권 상품마케팅본부장은 “앞으로 자산관리시장에서도 빅데이터 분석 능력이 핵심가치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따라서 미래의 불확실성에 대한 통찰력과 위험에 대한 선제적인 대응력, 고의 니즈먼저 읽어내는 분석력 등 데이터 중심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능력이 금융회사의 경쟁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