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수송 화학물질 안전관리 강화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속도로 수송 화학물질 안전관리 강화된다
앞으로 수도권 고속도로에서 수송되는 위험 화학물질에 대한 안전관리가 강화된다.

한국도로공사(이하 도공)와 경기도는 18일 ‘고속도로 화학사고 대비 업무협약’에 합의하고 고속도로에서 발생하는 화학물질 사고에 대한 신속한 대응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고속도로에 대한 화학물질 안전관리협약은 전국적으로 이번이 첫 사례다.

협약에 따라 도로공사는 공단이 밀집되고 교통량이 집중되는 영동·서울외곽순환·서해안 등 수도권 고속도로 주요 구간에 화학 사고발생을 대비해 보호의·중탄산나트륨 등 30가지 종류의 방재장비를 상시 비축하고 관리하게 된다.

경기도는 도로공사 현장 직원을 대상으로 불산 등 주요 유해화학물질의 위험성과 이송방법·대응방법 등에 대한 전문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양 기관은 이밖에도 사고대응 협의회를 구성해 분기 1회 이상 실무자간 정례 업무협의를 갖는 한편, 공동 화학사고 대응 훈련도 실시하기로 했다.

또한 악천후 등 취약시간대 고속도로를 통과하는 위험물질에 대한 운송정보 공유 등을 통해 안전관리도 강화할 계획이다.

도공 관계자는 “수도권내 고속도로는 국가 산업의 동맥인 동시에 전국 고속도로 교통량이 집중되는 곳으로 중요도가 높아 경기도와 우선 협조체계를 구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관계지자체와 협조를 통해 이와 같은 대응 체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62.97하락 32.7918:05 09/26
  • 코스닥 : 827.82하락 11.3518:05 09/26
  • 원달러 : 1348.50상승 1218:05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8:05 09/26
  • 금 : 1936.60하락 918:05 09/26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